감기에 도움이 되는 음식 추천

오늘은 감기에 도움이 되는 음식 추천 에 대한 포스팅을 하겠습니다.


새콤달콤 맛있는 귤! 그 알맹이만으로도 비타민C가 풍부하지만 우리가 무심코 버렸던 귤 껍질 또한 한방에서 진피라 불리며 뛰어난 약재로 쓰였습니다. 진피에는 과육보다 비타민C가 4배 정도 더 많이 함유되어 있는데요. 몸에 쌓인 피로를 풀어주는 것을 물론 찬 기운을 밖으로 배출시키고 몸을 따뜻하게 보하는 효능이 있어 감기 예방에 매우 효과적입니다.


대파는 비타민 A와 비타민 C, 칼슘이 풍부하여 몸을 따뜻하게 해주며, 소염, 발한, 해열 작용이 뛰어나 감기의 예방이나 치료에 좋습니다. 대파 뿌리에 생강을 넣고 끓여 마시게 되면 몸이 따뜻해지고 땀이 나면서 열이 떨어지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좋은 영양을 섭취하는 방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김영빈 요리연구가는 책 『감기에 좋은 차』에서 “추운 겨울에 마시는 따뜻한 차는 맛도 좋지만, 감기 예방과 치료에 좋다”며 “그때그때 알맞은 차를 끓여 마신다면 반갑지 않은 손님인 감기를 멀리할 수 있다”고 조언하며 감기별로 알맞은 차를 추천한다. 먼저 목감기에는 도라지감초차가 좋다. 말린 도라지 4큰술(20g)에 감초 1큰술(10g)을 넣고 물 6컵을 부은 후 중약불로 물이 반 정도 졸아들 때까지 끓여내는 도라지감초차는 쌉쌀한 사포닌 성분이 면역력을 높여주고 기관지 기능을 북돋아준다. 또 기침을 멈추고 가래를 없애는 효과도 뛰어나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국민건강지식센터에 따르면 감기에 걸렸을 때 흔히 나타나는 증상은 콧물·코막힘·목 부위의 통증·기침·근육통 등이다. 독감에 걸렸을 때에는 두통·발열·오한과 같은 전신 증상과 함께 목 부위의 통증 및 기침과 같은 호흡기 증상이 동반되며, 환자에 따라서는 감기와 비슷하게 발열이 없이 호흡기 증상만 나타나는 경우가 있다.


차가운 치료법을 순수하게 요리하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꿀과 레몬 뜨거운 음료 또는 생강차가 편안한 클래식입니다. 시럽 특성 덕분에 꿀은 훌륭한 인후염 증상완화에 도움이 됩니다.


배는 열을 내려주고 가래를 삭혀주며, 목이나 폐의 염증을 완화시켜 주기 때문에 열감기와 목감기에 아주 좋습니다. 즙을 만들어 마시게 되면 목감기의 예방 및 완화에 효과적이며, 면역력 생성을 돕습니다. 배를 깨끗이 씻어 윗부분을 조금 도려낸 후, 배의 씨가 들어있는 심을 파낸 다음 속을 긁어내고 꿀 3스푼을 넣고 뚜껑을 덮어 찜통에 쪄 우러나오는 배즙을 마시면 효과가 좋은 천연감기약이 됩니다. 번거롭다면 배를 갈아 즙을 만든 뒤 꿀을 섞어 마시는 것도 좋습니다.


도라지는 폐의 기운이 막혀 있는 것을 흩어주고 통하게 해주는 효과가 있습니다.가래가 끓고 기침이 많이 날 때는 가래가 배출되는 것을 도와주구요, 가슴부위에 기가 뭉쳐 있어서 답답한 느낌이 들 때 도라지를 먹으면 속이 시원해지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도라지를 먹으면 가래가 늘어나는 느낌이 들수도 있습니다. 그게 좋은 일입니다. 가래가 묽어져서 잘 배출되고 있다는 뜻이랍니다.


아침과 저녁의 일교차가 커지는 환절기 시기와 온도가 급감하는 추운 겨울철에는 건조하고 차가운 공기의 유입으로 기관지와 면역력이 약화되어 감기에 걸리기가 쉬워지는데요. 이렇게 감기에 걸리게 되어 기침과 더불어 두통, 발열, 그리고 몸살까지 겹치게 되면 오한 증상이 발생하게 됩니다. 또한 콧물로 인한 코막힘 증상은 답답하고 멍한 느낌과 함께 집중력을 저하시켜, 학업과 업무집중에 큰 불편함을 초래하는 원인으로 작용을 하게 됩니다. 이런 코막힘 증상을 동반하는 감기를 예방하고 치료하기 위해서는 기관지를 보호하고 면역력을 향상시키는 다양한 음식들을 균형 있게 섭취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할 수 있을텐데요. 그래서 오늘은 면역력을 증진시키고, 코감기예방에 도움을 주는 음식들과 함께 코감기를 빨리 낫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파 뿌리에는 각종 비타민과 칼슘, 칼륨이 풍부하여 몸을 따뜻하게 만들고 해열, 소염작용이 뛰어나 목감기를 완화하는데 좋습니다. 파 뿌리차는 파뿌리를 깨끗하게 씻은 후 참기름과 함께 약한 불에 졸여 즙을 만들어 먹거나 파뿌리를 생강과 함께 물에 30분간 달여내어 먹으면 됩니다.


감잎은 5월에 딴 어린 잎을 말려 음용하면 더욱 효과가 좋은데요. 3~6월 경 싱싱한 감잎을 따서 깨끗이 씻은 다음 찜통에서 쪄내 햇볕에 바짝 말려 두었다가 따뜻한 물에 우려 마시면 좋습니다. 꾸준히 마시면 고혈압, 동맥경화, 당뇨병 등의 성인병을 예방함은 물론 치료효과도 얻을 수 있답니다.


아연이 풍부한 음식은 기침과 목 통증을 완화하는데 좋은데 굴이나 해조류에 풍부합니다. 또한 면역력을 향상시키는데 좋은 비타민C가 풍부한 과일이나 채소도 좋습니다.


고추 속에는 비타민C 함유량이 매우 높습니다. 고추 하나에는 150mg 정도의 비타민이 들어있다고 하지요. 고추는 단순히 매운 음식이라고만 생각하시면 큰 오산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거의 비타민의 보고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비타민이 여성분들은 특히나 일일 권장량의 두배나 된다고 하니까요. 오렌지보다도 비타민 함유량이 높다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코감기에 걸렸을 때에는 면역력을 증가시켜줄 수 있는 비타민이 많이 들어있는 고추를 섭취를 해주시면 도움을 받을 수가 있다고 합니다.


감귤류 과일에는 많은 양의 비타민C가 있으므로, 평상시에 이 과일들을 일상적으로 섭취하면 면역체계를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습니다. 중간 사이즈 오렌지 1개에는 비타민C 하루 권장 섭취량의 117%가 들어있습니다. 캐롤린 코프만은 이렇게 말합니다 “비타민C와 같은 항산와 성분은 세포를 손상시키는 활성 산소와 싸워 면역력을 개선합니다.” 더 심한 감기에 걸린 사람은 감귤류 과일 섭취를 통해 이보다 더 많은 효과를 누릴 수 있습니다. 재키 뉴젠트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감귤류 과일의 껍질에 있는 천연 화학성분에는 리모넨이라는 성분이 있는데, 이 성분은 아직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긴 하지만, 기관지염을 치료하는 데에 큰 도움을 줄 수 있는 성분입니다.” 또 다른 자료에 의하면, 리모넨 성분은 항암과 체중 감량에도 도움이 됩니다. 재키 뉴젠트는 식단에 감귤류 과일의 껍질을 추가하는 방법으로 비네그레트 드레싱 만들기를 추천했습니다. 신선한 오렌지즙과 잘게 자른 오렌지 껍질과 올리브유, 그리고 레몬즙 약간을 넣고 섞으면 됩니다.


풍부한 비타민 C와 디아스타제라는 소화효소가 들어있는 무는 가래가 끊이지 않고 기침이 자주 나올 때 먹이면 잘 듣는다. 무는 껍질에 영양소가 많기 때문에 껍질째 조리하는 것이 좋다.




감기에 도움이 되는 음식 추천 에 대한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